역사 칼럼

운영자의 역사칼럼을 쓰는 곳입니다 : 방문자의 의견 제시를 환영합니다.


  김종욱(2005-05-01 22:01:28, Hit : 2556, Vote : 469
 http://www.hanhim.org
 430 재보선의 의미와 한힘의 메시지

http://www.hanhim.org


  4.30 보선의 의미와 한힘의 메시지


이번 보선의 의미는 한마디로 단언하자면
민심은 천심이라는 것이다.

집권당은 짧은 역사의식으로 한치앞을 내다보지 못하고

실언과      (시기상조의 동북아 균형자론 : 6학년 학생 사이에 3학년 정도가 균형을 잡겠다고 ...등)

부정부패의 답습과        (대통령 측근들의 잇단 구속과 철도공사의 개입 의혹 등)

아마추어리즘과     (경력과 경륜이 천박한 주사파 운동권 위주의 식견의 한계 등)

어줍잖은 포퓰리즘으로    (오늘의 한국이 있게한 과거에 대한 부정 일변도의 매도 즉 박정희 김대중 등

현실 정치인과 심지어 충무공 이순신 장군마저 인물죽이기,박정희 치적이라면 무조건 닭살이 돋는 등)

국민을 우롱하다     (초고속 산업화에 저네들이 기여한 바도 없으면서,

그 덕분에 과분할 정도의 물질적 풍요를 누리면서도 현금의 모든 부조리를

산업화의 역군 들에게 친일파라는 이유를 대어  뒤집어 씌우는 등)

덜미를 잡혔다.    (참담한 패배를 당했다)

이제 산업화 과정의 시행착오와 민주화 과정에서의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국민의 마음(민심)이 성숙되어

정치인 이상의 안목과 식견을 가지게된 국민(민심)앞에 겸허히 석고대죄해야 하고

국회 건설분과 위원장을 수도를 둘로 나누듯이 한번에 둘씩이나 두겠다는

집권당 대표의 코메디식 작태는 근절해야한다.

과거 즉 뿌리(산업화 과정에서의 불도저의 추진력과 그에 희생된 정치적 자유)와

현재( 정치적 선진화, 경제적 선진화 즉,조선 및 반도체 세계 1위, 자동차 5위, 철강 6위, 가전제품 1위 삼성전자의 소니 제패 등)

미래(국력 신장의 토대 위에 세계 선도, 평화통일, 게오르규 신부가 말한 홍익 인간이념으로 21세기 세계 지도,피터 드러커가 말한대로 세계경영의 주도권 쟁취  등)

정치지도자들이 역사적 식견과 안목을 갖고 사심 없이 당리 당략을 초월하여 이 천심을 받든다면

타골의 예언 즉 동방의 등불이 아니될 수 없다.

****정치 지도자들께 드리는 메시지:

크리스토퍼 대전 경영 2기 졸업식 격려사('05.3.29 19:00~22:00)


   격   려   사
                                   한국크리스토퍼 리더십 대전, 충남,북 지회장
                                    한 힘 연 구 소     소장   김    종    욱

먼저  대전 경영 2기 크리스토퍼 동료여러분의 수료를 전 강사진을 대신하여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그리고 바쁘신 일정을 접으시고 이 자리에 임석해주신 내빈 여러분 반갑고 감사합니다.

[주의 끌기]

마하트마 간디는 [어느 한사람에 가능한 것은 만인에게 가능하다]라는 말씀을 했지요.

도산 안창호 선생께서는 [주변에 인물이 없다고 한탄하지 말고 본인 스스로 인물 될 공부를 하라]고 가르쳐 주셨지요.

이 두분은 세계적으로 우리 민족적으로 존경과 신뢰를 받는 인물들이시지요.

여러분 존경과 신뢰를 받는 지도자 리더가 되기를 원하십니까?

[요점]

충성하십시요.

[사례]

忠誠이란 中  +  心  +  言  +  成 으로 풀이합니다.
즉 “마음의 중심을 잡고 자기가 한말은 이룬다“ 입니다..

“中“ 는 입구자 口에 위에서 아래로 꿰뚫을 곤 丨 즉 입을 바늘로 꿰멘다 이는 말 수를 줄이라는 뜻으로도 해석하지요.

그래서 “충성은 말수를 줄이고 일단 한 말은 지킨다“로 풀이하겠습니다.
그러면 충성의 대상은 누구냐?

기존 관념대로 임금이나 국가 또는 상관에 국한된 것이냐?
저는 첫째, 본인(부부 일심동체 부부 포함) 스스로입니다. 다짐 맹세의 실천.

둘째, 부모형제자매입니다.
부모에 대한 것은 孝道로도 표현되지요. 형제자매에는 友愛로..

셋째, 이웃 동료 친구입니다. 이는 禮  또는 에티켙으로 표현되겠습니다.

넷째, 상급자 조직 회사 그리고 국가입니다. 모두 이 들에 맹세나 다짐을 하지요. 이를 실천하면 바로 충성이 되는 것입니다.

여러분 충성을  즉 언행일치 지행합일 무실역행 지성과 야성 겸비하면 성실한 사람 효도하고 우애하는 사람 예의 바른 사람 그리고 조직 회사에 절대 필요한 사람으로 성공하고 충성하는 사람이 되겠지 않습니까?

[마무리]

여러분 존경과 신뢰를 받는 리더가 되기를 원하신다면 자신의 말을 실천 하십시요. 이것이 충성이고 여러분을 성공적인 지도자로 성장시킬 것입니다.

http://cafe.daum.net/djchristopher  (대전 크리스토퍼 까페)
http://www.hanhim.org/ 한힘연구소 한민족의 저력 홈페이지








IP Address : 221.167.11.132  



김종욱 (2005-05-01 21:46:47)  

노무현대통령의 '애정결핍증‘
( HOMEPAGE ) 08-13 02:41 | HIT : 4,481




대한민국의 국정최고 운영자이자 국군통수권자이며 행정수반인 노무현대통령이 ‘어린애’에 불과하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노대통령이 지난달 29일 “어린애도 못한다고 자꾸 그러면 더 나빠지는 것 아니냐” 면서 자신에 대해 너무 나무라지 말아줄 것을 요구한 사실이 뒤늦게 보도됐기 때문이다.

노대통령이 자신의 무능한 국정운영 능력의 책임을 언론과 야당 탓으로 돌린 것도 모자라 이제는 ‘대국민 애정결핍증‘을 호소하기에 이른 것이다.

이로써 그동안 노대통령이 왜 그토록 언론의 비판논조에 적대감을 드러냈는지, 국민들의 70%가 반대하는 행정수도 이전을 무리하게 밀어붙이는지 등에 대한 의문이 해소되게 됐다.

결국 노대통령은 자신에 대해 비판적인 일부 언론과 국민에 대해 무조건적으로 ‘반발’해온 것이며, 지금까지 참여정부가 추진해온 ‘개혁’이라는 조치들이 합리적 논리와 객관적 자료에 의한 ‘소신’이 아니라 어린아이의 ‘똥고집’에 불과했음이 여실히 드러난 셈이다.

대통령이라는 자리가 ‘잘한다’고 격려해서 잘할 수 있는 자리인가?

‘칭찬의 효험’을 그토록 신뢰하는 노대통령이라면 왜 야당이나 언론에 대해서는 격려하지 못하고 나무라기만 하는가?

대한민국 국민 노릇하기 정말 힘들다.

“그렇게 징징거릴 거라면 당장 때려치고 내려오길” 간절히 바랄 뿐이다.


2004년 8월 13일


http://www.zzangno.com


ㅋㅋ
정말 정확한 지적..
놈현 지가 어린애두 아니구.. 손자손녀도 본 사람이
칭찬 안해주니까 못하지않냐는... -_- 08-13 *

이민갈까?
이러니까 노사모 빠순이들도 등돌리지.. 뭐 하나 제대로 하는게 없으니 ㅉㅉ.. 08-14 *

경제살리기
노무현.... 정말 한심한........ 08-15 *

바람돌이
컥...정말..저 분은..미친게 분명한 듯...
칭찬 받길 원해서 그 자리에 앉은건가?
대단히..미쳐도 한참은 미치신듯. 08-16 *

ㅎㅎㅎ
일저질만 안하면 누가 뭐라고 하겠어요. 텔레비전에 얼굴 내비치지 말고,
대통령 보필하는 척하면서 혁명 꿈꾸는 해꼬지꾼들 내 치고 (그 놈들 때문에 대통령 잘못하면 큰 낭패보십니다요)
그저 골프나 치시고, 딴나라 대통령들 오면 덕담이나 하고 있는듯 없는듯 가만히만 계셔면
지지율 팍팍! 올라갑니다. 노무현 대통령 님... 아시겠어요? 08-18 *

대포알
그래도 우리전라도 혜택보잔냐..나는오로지 그것뿐이다그러면 나도돈좀벌어야 안되겟냐아그들아 피시방에서 이짓하는것도 이젠못할짓이다 08-18 *

하루인
텔레토비,나나,뚜비,,뽀~오
그리고 새로운멤버
무혀니 08-18 *

lopis
아기 노무현 그만 칭얼거리렴 아이 징그러운 이 쉐이 -_-콱 08-28

에혀
진짜 한심해 한심해 한심해 09-02 *

한숨만
앞날이 걱정이로고~ 앞날이 걱정이로고~ 09-05 *

tellmedear
공산주의자는 불리할때 간조기로 갑니다. 09-06

산사랑
그거말이다미친거알고찍은거아이가그런게오늘미친게아이께자꾸미치는기다그래야표안찍어주나와몰라서하는소리가 09-06

qhdcn
글 틀렸읍니다. 쟈는 어린애 이면서 미친 어린애죠. 근데 보살핌 받아야 하는 장애우 어린애가 아니고, 지 스스로 잘난척하는 미친어린애라 더 문제고, 갸가 휘둘러대는 검법이 예사롭지 않기에 더욱 그렇죠. 그러나 정말 진실은......
저친구 어린애처럼 보여도 사실은 사람의 얼굴로 태어난 두꺼비죠. 사실은 개구리가 아니었던거죠. 두꺼비 맞읍니다. 맞고요..즐....... 09-06 *

차보근
과대 망상증환자, 깁정일과 만나서 나라내주고,
대를이어 부주석해처먹을려나,,, 09-07

하하하
저 사람 대통령되고 나서 한거라곤 맨날 자기 무시한다고 삐지면서 징징거린것 빼곤 없는것 같습니다. 09-12 *

이바다
불과 10여년전에만 대총령 욕했다면... 아니 비판이라도 했다면 당신들을 찬양합니다.
겨룩.. 지네끼리 먹고 노는 그런 비판은 당연히 당신들이야 말로 비판 대상 아니겠습니까?
아마.... 개인생각으로는 당신들.... 과거에 단 한번도 조국을 위해 위정자들에 대한 비판이나, 적어도 못한 인간들이라
봅니다. 생각으로는 이 사이트도 당연히 인격모독이겠지요. 만약 아니라고하는 분들.. 이 사이트가 자기 자신에게 있다고 한번 생각해 보시길..... 제가 보기에는 노무현 대통령이나 당신들이나 또같네요.. 하나도 다름없이요.
참고로.... 전 비판론자가 되고 싶어하는 사람입니다. 무식하게 대미는 당신들하고는 틀리고요.. ........ ㅂ ㅕ ㅅ ㅣ ㄴ ㄷ ㅡ ㄹ 09-13

개구리
코만 흐리지를 않을 뿐이지 어린애 만도 못하는것 아닌가. 어린애들은 어른들의 말이라도 잘 듣잖아. 그냥 아무생각이없는 무뇌아라고나 하면 맞을거야 09-13 *

구렁이
좌경개혁독재자 놈현이 - 6/70년대에 대통령을 했다면? 스탈린 보다 더한 독재자가 되었을겨.
경제개발, 힘없는 백성들 가난과 장래는 안중에 없이 일제청산, 남북교류 정신없이 설쳤을겨.
조중동 SBS는 벌써 문닫았을겨, 장갑차가 떡 버티고 서있고.
칼자루 잡혀주면 누구든 골치 덜썩히고 쉽게 자기 하고픈대로 요리하고 싶은게 인지상정이라.
개혁 좌경독재. 우리나라는 왜 계속 독재자만 만드는가? 노조귀족이 나라경제를 팔아먹고...
민주여! 민주여! 이땅의 진정한 민주주의는 언제나 정착될라나....
응큼하게 나라를 도탄으로 몰고갈 계략을 감춘 파쇼, 매판자본, 임금투쟁이란 말들이 학생들 속으로 들어오기전 진정한 민주주의를 바라던 그때가 그립구려...
대통령나으리님, 노조나으리님들 부디 우리도 함께 살수 있는 나라 만들어 주오.
국운의 앞날이 걱정되고, 자식들이 중국에 가서 빌딩청소나 하고 살아야 할것 같아 걱정되는
- 노조도 없는 불쌍한 월급쟁이 드림 - 09-16 *

wjsur
대통령 진짜 잘못 뽑았음.. 완전 빨갱이를 탄핵시킬때 울며불며 말려놨음... 대통령한테 이렇게 뒷통수
얻어터질수도 있다는거 처음 알았음.. 09-17

구렁이
꼭 3년을 기다려야 하나요?
다신 안되나요. 국회말고 국민서명은 안되나요?
우리국민성이 언제부터 이렇게 참을성이 많아쪘죠? 누구없소. 나라 망하기 전에....제발
좌경개혁독재자. 저도 좀 더 나아지리라 믿고 속아서 표를 주고는 뒷통수 맞았소이다. 한치 앞도 못보고 어리석은 백성...
이렇게 쓰면 분명 IP추적하여 보복고려 하겠지요. 그러나 광해군때도 치밀어 오는 어린 백성의 맘을 모르는 군주의 폭거를 목숨걸고 상소했는데...
개구리, 두꺼비, 해충 잡아먹고 집지키는 집지킴이가 구렁이지요. 09-17 *

asdfsdf
노무현 대안을 내놔봐... 박끈헤가 되면 내가 가만히 안 있는다... 쪽빠리년.... 09-18

우순열
남의인격을 모욕하고 함부루 욕이나 지꺼리려면 이런데 오면안되지요. 09-18

해연
다시 탄핵 시키면 안돼나요... 정말 이나라 싫다... 09-19 *

경제살리기
'asdfsdf' = 노무현?
과연 정말 노무현 스럽군. 09-19 *

솔내음
아 그래서 유난히 엠비씨 "칭찬합시다"에 관심을 보이며, 상주고 밥 사줬구나....
그래요.
애들은 칭찬을 먹고 살지요...
이 나라 백성들은 다 애 마지도 못한 잡것들입니다.
그러니 애인줄도 모르고 뽑아 줬지요.
애는 젓이나 빨아야 하는데.
이 엄청난 짐을 맡겼으니.....
미안하다 아가야...
다시는 안 그럴께....
이제 그만좀 하고 어여 내려 와라!
응.. 09-22

박동주
대통령입에서 나오는 말이 저런거 라는게 참 어이없네요. 그래도 칭찬받고 싶긴 하나보네요 허 참! 잘한게 모가있나 생각해봐도 생각나질 않는데 뭘 칭찬하징??? 09-26

차돌이
대통령 입은 저질의 입입니다.천성이 천박하고 교활한 성품이어서,얼핏 보면 뭔가 사명감이 있나? 착각을 하는데,알고 보면 경솔하고 까불어 재끼는 미친놈이다. 09-28 *

짱노생각
젠장할 ~~~ 어린아이에 불과한 노대통령이시여 ~~~
각성하소서 10-03 *

바보
잘~ 들 놀구있네~ 10-03 *

미치겠다
정말 모르겠습니다. 대통령이 정말 무능한건지, 시대가 이래서 어지러운건지
하지만 분명한건 과거사도 좋고, 수도 이전도 좋지만 일단은 먹고 살고 난 후의 문제가 아닌지요.
한나라당은 대안도 안 내놓고 그리고서도 어떻게 다음 정권을 이어 받으려고 하는지....
집권여당이라는 열린당은 진짜 국가운영을 마치 연습장에 수학 문제 풀듯 장난하고 있으니..
정말 미치겠습니다.
신경 안쓰자니, 괴롭고 ....쓰자니 미치겠고.....
열린당 여러분 특히 촉새 유시민의원님 좀 어떡게 좀 해봐요....
당신 입만 열면 다른당 씹느라 정신없더만....그 좋은 머리 이럴때 좀 써봐..... 10-07 *

노가리
~~ 노무현이 노가리 까지 마라 .....아~~ 이제는 지겹다 못해서 니가 무섭고 * 징그럽다....씨익 웃으면 정말 징그럽다

~~ 노씨 이 씨방새야 ....... 개 쓰발새야.......... 대통령 사퇴해라 * 나라 다 말아먹기 전에....... 아 쓰바쓰바쓰쓰 10-11

7777
이런 이런 홈이 있나 10-17 *

가위손
오늘 참다못해 아버님이 한마디 하십니다
도대체 국민들은 뭐하고 있는거야? 나라가 이렇게 엉망이고 살기는 더힘들어지고
세금은 높아지고 퇴진운동이라도 해야되는거 아냐???~~~~~~~~~~
곰곰히 생각해보니 이런것 말고도 너무많지요
언제까지 참아야 하나요?
강대국 사이에 이래채이고 저리채이고
해줄것 다해주고 생색도 못내고
배짱도 없고 이리저리 눈치나 보고
우리나라 국민들 잘참고 계십니다~~ 10-17

헌재
당신의 수도이전 계획은 당신의 사리사욕만 채우기에 급급한 것이었소...
오늘 헌재의 결정에 기쁘서 죽어도 여한이 없겠구려.. 10-21 *

투기자
수도이전으로 한믿천 긁어보려고 했더니 무능력한 노개뭐시기 노가리하고 같이 일 못하겠구먼
에이 망했다 10-23 *

온달
정말 애다!!!
애가 하는 말은 대통령되고부터 다 한것 같다.
그런데 문제는 애가 전 국토를 손에 쥐고 흔드니!!!
그야말로 자리가 흔든다.
대통려이라는 자리가!!!

저러다 그 의자에서 떨어지지!!
원래 아이들이 자기키에 안맞는 의자 주체못해 매일 의자 흔들고 왔다갓다 하쟎아!!! 10-25 *

이글이글
'asdfsdf'= 놈현이짓인가? 개시민이 짓인가? 천정밴가? 음.......... 아하 이짓할넘은 맹개남 이넘 밖엔 없네... 맞다 맞어... 10-26 *

-_-;
아이꼬랑네 아니똥통홈피네- 쯧쯧 한심한것들 확 10-27 *

erer
한심하다 놈현 능력안되면서 붙어있는꼴아라니 ㅉㅉ 10-28 *

正道
신행정수도 무엇이 문제일까 ? 다시 한번 더 생각해 볼 문제입니다.

신행정수도 선정한 위원들은 누구였나?

왜 오류를 행하여야만 하였을까?

타켓은 잘 되었는가?

헌법제판소를 희생양으로 삼으려 는가?

도을은 누구의 발등을 찍을지 !

조선일보 (internetnews@chosun.com)
2004/9/9(목)

동생 도올 방송활동 그만두었으면...
김용준 고려대 명예교수가 자신의 친동생인 도올 김용옥 중앙대 석좌교수에 대한 평가가 화제다. 김 명예교수는 조선일보 7일자에 보도된 ‘제자, 스승에게 길을 묻다’에서 가수 전인권과 함께 ‘락(樂)콘서트’를 여는 등 다양한 매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펴는 도올에 대해 “그만두었으면 하는 심정”이라고 말했다.

(중략)
도올의 방송을 잘 않본다는 김 명예교수는 “(동생이) 매스컴에 안 나오면 불안해지는 어떤 강박증이 있는 것 같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조선닷컴 )
농원하면서 요새 느끼는 세상 ! 요거이 인권 이랑게요?

주변사람만나거나 만나서 소주 한잔하면 이상한 사람이나 경찰차 세워 놓음 또는 왔다리 같다리 함으로 누가 만나려 하지 않음.

전화는 통화중 만들어 놓아 통화불능 상태 지속, 관상수 거래는 불능,

나무는 묘목장이 10여가지 이상한 병을 많들어 놓음(농약상, 전문가 문의하면 이상하다고 자리를 피함)

나무는 상품이 될 것 같으면 손봐버림 (총 4000평정도)

5년동안 나무한번 제대로 팔지못함(총1백2십만원 판매)

나무 손 본것 경찰 신고하면 기후 탓이라함 없던 일로 처리, (주변의 나무는 이상 무)

도로예정지는 말둑 밖아 놓고 감정하기 전 손을 보고 감정은 0값으로 함

옆집 감나무는 80,000원 감정 (주변 거래되는 시세 10,000원)


컴퓨터 고장 내기

밤에 친입 티내 겁주기

자동차 조향장치 전문가가 손봐 주행중 앞바퀴 빠지게 함 (다행이 부모님과 비포장 길 운전 중이라 다치지는 않음)

인터넷 모뎀 아웃시키기 등 등

나의 문제를 열거하면 책 몇 권은 쓸거야요

본인(음력 1958년 12월생임)은 국민학교 6학년때 부터 수동으로 가마니 짜면서 학교다닐땐 열심이 노력하면 먹고는 살았으나 요즘은 노력해도 않돼 왠지는 더 잘 알거야 모두 세력들 이니?

조폭 풀어 준다고 겁주는 시대는 지난 것 아닐까?



本人은 먼저 증산도와 관련이 없음을 알리고자 합니다.

o.신행정 수도 : 잘못된 선택과 판변의 고뇌를! ~?
玄武鳥初聲時에 鳥頭白이 未容髮이요 靑龍鳥再鳴하니 江山留支壯觀이요 朱雀之鳥三次鳴 昏衢長夜開東來라 (鷄鳴聲)

o. 十勝道靈出世하니 天下是非紛紛이라 克己魔로 十勝變이 不俱者年赤猴로다 (桃符神人)
儒道更正仙儒佛로 天下文明始於艮에 禮義東方湖南으로 人王四維全羅道를 道通天地無形外라
三人一夕脫劫일세(桃符神人)

o.二十九日 ?

此書不信英雄自亡 二十九日走者之人 頭尾出田 亂世英雄 不免項事 天運奈何(世論視)

陰陽混雜難判世 天地定位永平仙 鳥頭白兮黑亦白 家家門前日月明 二十九日立刀削 (生初之樂)

長弓出世當時運 中動自生道覺人 二十九日土人卜(隱秘歌)

是亦十勝地矣 兩雄相爭長弓一射 二十九日疾走者 仰天通哭怨無心矣(隱秘歌)

欲識推算末世事댄 兩人相爭長弓射요 二十九日疾走者는 仰天痛哭怨無心을(末中運)

o.人獸分別兩端日 飛火落地混沌世 西方庚辛四九金 從金妙數大運也(南師古秘訣 제1장)

o.逆天者亡 順天者興 不偉天命矣(世論視)

姓 名 :
가. 姓
* 尹 : 二加一橫二人立(隱秘歌), 二人橫三 (十二月綠:世論視, 多會仙中:賽四三, 有一人:無用出世智將)

나. 名 :
* 鍾 : 불亞宗佛(生初之樂, 弄弓歌, 勝運論, 末中運)

* 述 : 十八卜術出世知(弄弓歌, 桃符神人, 甲乙歌 )

다.기타 : 격암유록 원문 참조

天神化(우담바라) 사진은 KBS 각 지방TV 대동여지 디카 게시판 및 각 지방TV 겔러리 또는 신문사 게시판에 있으며 노사모 새내기방, 써프라이즈(접근차단당함) 노짱방(글을 자주 지움), 한경TV 와우119나 매경TV 네티즌 순간포착에도 있습니다.


주소 : 전북 정읍시 시기3동 138
桃下地 奄宅曲阜 正 성명 : 윤종술 배상

신행정수도와 격암유록에 대한 역사적 고찰과 한반도 미래는 ?

o.

신행정 수도의 잘못된 추진과 판변의 고뇌를 ! ~?

민주화를 부르짖는 이 시대의 실증적 사례들?

un1159@lycos.co.kr

正道


무엇이 문제일까요? 11-02 *

청산
이회창이 6%로 경제정책을 내서 뿔따구 나서 7%로 냈다는 참말로 한심한 넘이 놈현이가 아닌가...!
정말 할말을 잃어 버렸네요...!
그런 넘이 일국의 대통령 이라니 정말 한심 합니다...! 11-16

왕짜증
니가 그러니까 똥, 오줌도 못가리지!!~어~휴~~~~~~ 누가 야(놈현)를 찍었노? 11-23 *

오운
세상에 한심헌 넘들 여기 다 모여있군...여기서만 지꺼리며 놀아라 11-24 *


후회해 봤자 소용없소. 앞으로 잘하는 방법 좀 생각해 봅시다. 물론 다음 선거때 다들 정신 차려야 겠구요 12-03 *

젖까!!
씨부랄 넘들 여기 다모엿네 01-31 *

미친개구리
시간아 빨리 가라...퉤퉤.. 02-18 *

1
군대 제대후 이렇게 시간가기를 기다리는 날이 올줄이야 03-07 *

ㅉㅉㅉ
여기 지만원이 같은 넘들이 두루두루 모여 지랄을 하고 있구나 ㅉㅉㅉ
이런곳이 있는지 이제 알았네 03-14 *

여기 몇몇 노빠
노빠들이 양심 없다는 것은 자기들 억지를 욕으로 관철시키려는 점이지.
욕을 한다 해도 좀 체계있는 의견을 내밀면서 욕을 하면 사람 취급 해주겠지만.
노빠들아. 욕 말고 할 말 없니? 왜 차근차근 이견을 말 못해주니?
느덜 실력이 실력이라고 감히 말할 수준은 아니라는 거 삼척동자도 이미 다 알게 된 사실이지만 사람다운 생각이나 논리를 대지 못하면 좀 짜부러져서 주제파악이나 해라.
미안하지만 이젠 너네들 설 곳이 없다는 거 좀 자각 좀 해라. 요즘 인터넷 게시판 돌면서 느낀 점이다.
쓰레기 무뇌 아메바들이 감히 인간들 노는데서 설쳐대지 말고 엉? 03-23 *

손승호
킥킥킥..이런곳도 잇엇군..
님들아 열심히 활동하세요..3년 다채운뒤에...우리가 노력했다고 하지마시고.
그럼 노빠랑 다른게 머가있을까요?ㅋㅋ 04-26

개사모시파
개사모 시파들...분명히!! 저섹히들 놈현 물러나면 바로 지가 언제 그랬냐는듯 다시 정권 딸랑이들 될것이다. 명계남 등 해서 개사모들은 마빡에다 인두로 개사모 새겨놔야 한다.
다른곳에 섞이지 않도록 04-29 *


김종욱 (2005-05-01 21:47:36)  

위의 글을 짱노에서 퍼왔습니다.  








Kaydi (2014-01-18 12:41:59)
I am totally wowed and prerpaed to take the next step now.


Name
Memo      


Password



116   시론]中 '백두산공정' 두고만 볼 건가 --박선영  김종욱 2007/02/09 3286 567
115   고구려와 백제의 시원에 관한 고증 [1]  김종욱 2006/10/08 3471 653
114   미국은 요즘 표정 관리에 바쁜 것 같다  김종욱 2006/08/22 3384 628
113   조선왕조실록 세조 3년 5월 26일을 보니 [3]  김종욱 2006/01/31 4572 1064
112    좌파史觀에 꿰맞춘 교과서 거기엔 대한민국이 없어요 [1]  김종욱 2006/01/21 4645 913
111    다물 컬럼 > 민족사관과 동북공정(2) --다물넷에서  김종욱 2005/10/03 4494 715
110   다물 컬럼 > 민족사관과 동북공정(1) --다물넷에서  김종욱 2005/10/03 3879 1187
109   황당한 진실 (30-1) 조선의 정변과 기자족의 망명 2 [1]  구산 2005/04/09 4136 710
108   [re] 황당한 진실 (30-1) 조선의 정변과 기자족의 망명 2  김종욱 2005/04/12 3226 521
107   독도영유권과 연합국의 독도문제 처리/신용하(한양대학교 석좌교수) [5]  김종욱 2005/02/25 3251 432
106    박정희 친일·여자관계 담은 영화 개봉( 60억들여) 에 대한 걱정 [10]  김종욱 2005/01/16 4480 671
105    우리의 역사는 이렇게 말살되었다 --하소랜드 사이트에서 펌 [56]  김종욱 2004/07/31 4461 719
104   [류근일 칼럼] 대한민국 생일날 ‘통합주의’ 경축사  김종욱 2006/08/22 2783 449
103   행정수도에대한 심대평 충남지사의 생각 [9]  김종욱 2005/02/01 2786 519
102   민족 공조의 바른 길--김진홍 목사  김종욱 2006/02/18 2684 417
  430 재보선의 의미와 한힘의 메시지 [1]  김종욱 2005/05/01 2556 469
100   알타이 어족과 한국인의 사명--아시아연방론 카페주인 월계자  김종욱 2005/12/10 2884 434
99    한반도의 마고문화와 광복 60주년 --마고김황혜숙  김종욱 2005/08/28 2815 396
98   바이오문명의 중심이 되려면 -한힘의 발휘 큰사례  김종욱 2005/06/09 2258 392
97   역사 교육 독립시켜야한다  김종욱 2005/05/26 2379 515

[1][2] 3 [4][5][6][7][8]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